BioSurface Engineering (BSE) Lab

The BSE lab lies at the crossroads of chemistry, materials science and bioengineering. With a forte in surface modification and bioconjugation, we persistently develop novel biofunctionalized nanomaterials to address present-day clinical needs. The nanomaterials we create ultimately serve as integral components in a wide range of clinically relevant biodevices, ranging from implantable biosensors to point-of-care biodetection platforms. Our goal is to ensure that the materials we produce will serve as an indispensable interfacing tool for effective interaction between synthetic and physiological systems.

바이오표면공학 연구실 (BioSurface Engineering Lab, BSEL )은 화학(Chemistry), 재료과학(Materials science), 생명 공학(Bioengineering)을 기반으로 다양한 바이오 소자의 표면을 연구합니다. 연구 목표는 나노 소자 표면을 변형하여 최적의 생체 기능성(biofunctionalization), 생체 적합성(biocompatibility)을 가지는 나노 소자를 개발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연구는 인체에 사용할 수 있는 소자/기기를 개발하는데 필요한 필수적인 정보를 제공하며, 궁극적으로 식립형 센서(Implantable Biosensors)나 현장 진단형 생체 분자 검출 장치(point-of-care platform)와 같은 차세대 고부가가치 기술에 활용됩니다.

성균관대학교 화학공학과 바이오표면 연구실 김동환 교수
Unique Origin Unique Future SKKU